성경후원 성서공회 성경읽기

첫 번역 성경을 기다리는 이들에게 성경을 보냅시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017-07-25 09:44 조회2,719회 댓글0건

본문

모든 사람들이 자신의 언어로 된 성경을 읽을 수 있도록



단편성경을 받고 즐거워하는 가나 학생들

성경 본문이 중요한 까닭은 신앙공동체가 ‘하나님의 말씀’으로 성경을 받아들이고 있기 때문입니다. 성경 번역은 하나님의 계시 행위 위에 참여하는 사역입니다. 말씀을 새로운 언어로 번역함으로써, 새로운 언어를 통하여 하나님의 계시를 드러낼 수 있습니다.

 그리스도가 오시기 두 세기 전 이집트에서 있었던 성경 번역에서부터, 원문 성경의 이해에 도움을 주는 각종 자료들과 소프트웨어와 같은 첨단 매체를 동원하여 수행하는 오늘날의 성경 번역 작업에 이르기까지, 모든 성경 번역 작업은 하나님의 계시를 새로운 언어로 표현하는 일입니다. 그분과 만나고 또 그 말씀을 실천하도록 하려고 그분의 메시지와 대화하는 일입니다. 하나님은 언어라는 수단을 통하여 이 일을 하셨습니다. 처음에는 사람의 입에서 입으로, 다음에는 글이라는 형태로 그렇게 하신 것입니다. 처음 성경 강림 사건을 경험한 제자들 덕분에 사람들은 자신들의 모국어로 엄청나고 놀라운 하나님의 일을 들을 수 있었습니다. 그들에게 언어는 하나님의 선물입니다. 그분의 말씀도 선물입니다. 그들의 모국어로 표현된 말씀은 하나님의 계시입니다. 

성경 번역은 하나님께서 당신의 백성을 구원하시려고 '하나님이 자신을 드러내신 사건을 인간의 언어로 표현하는 일'에 참여하는 것입니다. 


콩고 소수민족 성경 번역자들


세계성서공회운동의 시작, 성경을 사랑한 어린소녀
1792년 영국 웨일즈 지방의 한 가난한 어촌에 메리 존스(Mary Jones)라는 소녀가 살았습니다. 메리는 어릴 때부터 어머니를 따라 교회에 다녔는데, 성경 말씀들을 너무나 좋아했습니다. 어린 메리는 성경을 가지고 싶어서 돈을 모으기 시작했습니다. 노인이 사는 이웃집에 땔나무를 주워 주기도 하고, 이웃 아주머니의 아기를 돌보아 주기도 하고, 삯바느질도 하고, 닭을 키워서 계란을 팔기도 하면서, 한 푼 한 푼씩 6년간 돈을 모았습니다. 메리는 성경 한 권을 살 수 있는 돈이 모아지자, ‘빨라’라는 도시까지 75리 길을 걸어서 성경을 사러 갔습니다. 

그러나 그곳에서도 웨일즈 말 성경은 살 수 없었습니다. 이전에 만든 것은 더 이상 없고, 언제 다시 성경을 만들지는 아무도 모른다고 하였습니다. 메리는 그 말을 듣고 울음을 터뜨리고 말았습니다. 찰스 목사는 성경을 가지고 싶어서 6년을 저축했다는 메리의 이야기를 듣고, 자기가 가지고 있던 웨일즈 말 성경을 메리에게 내주었습니다. 



메리 존스

1802년 12월에 찰스 목사는 런던에서 열린 기독교서회 회의에 참석해서 메리 존스의 이야기를 하면서, 메리는 자신들의 말로 된 성경을 가지기를 원하는 웨일즈 백성의 간절한 요구를 대표적으로 보여주고 있다고 말하였습니다. 그리하여 성경의 번역과 보급을 전담하는 새로운 모임을 조직하기로 하였고, 1804년에 영국성서공회가 탄생하였습니다. 이것이 성서공회 운동의 시작입니다.


성경번역의 원칙
성경 번역과 관련된 이론은 계속 발전되어 왔습니다. 성경 번역에 있어서 중요한 강조점은 원문의 메시지를 정확하게 전달하는 것과 아울러 번역문을 읽거나 듣는 이가 원문을 읽거나 들었던 이와 똑같은 반응을 나타낼 수 있도록 해야 한다는 점입니다. 

번역이란 단지 어떤 언어에서 다른 언어로 옮기는 일만을 가리키는 것이 아니라, 어떤 언어로 옮긴 그 메시지가 처음 읽거나 들었던 이들이 가졌던 반응과 똑같아야 합니다.


2000년 5월 당시 세계성서공회연합회 총무였던 휘거스 맥도널드 목사는 “1세기부터 21세기까지 - 성서공회와 말씀 실천”이라는 제목의 보고서에서 “말씀을 실천하는 일이 최고의 덕목이다. 성경을 읽고 실천하지 않으면 성경은 그 목적을 잃은 것이기 때문이다”라고 말했습니다. 같은 해 6월 세계성서공회연합회 번역작업 책임자인 네이즐 레베카는 성서공회가 힘을 합쳐 다음과 같은 공동의 목적을 추구해야 한다고 갈파했습니다.

"우리는 성경과 맞닥뜨려 성령의 도우심으로
그리스도 안에서 하나님을 만나고,
이런 만남을 통하여 변화하도록 하는 것을 목적으로 합니다."
​                                                                                                     - 네이즐 레베카
전 세계에는 아직도 최소한 단편으로도 자신이 이해할 수 있는 언어로 성서를 읽을 수 없는 부족의 언어가 4,000여 개에 이르며, 신약을 가지고 있지 않는 부족의 언어 수는 3,300여 개에 이릅니다. 현재 세계성서공회연합회의 성서공회들은, 성경을 읽고 싶어도 성경이 자신들의 언어로 번역되지 않아서 읽을 수 없는 수많은 사람들을 위하여 총 540개 언어의 번역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한글성서 번역도 서구의 성서공회들의 도움으로 진행할 수 있었던 첫 번역 프로젝트 중 하나였습니다. 


한글성서 번역과 한국교회
성경 한글성서 첫 번역 프로젝트를 시작한 선교사는 스코틀랜드장로교 소속 존 로스(John Ross) 목사였습니다. 1876년경 중국 심양에서 선교 활동을 하고 있던 로스 목사는 이응찬이라는 한국인을 만나서 한국어를 배우면서 한국어로 성경을 번역하기 시작했습니다. 


존 로스 목사

1877년에 이응찬으로부터 배운 한국어를 바탕으로 「한국어 초보(Corean Primer)」라는 한국어 문법서를 발간했습니다. 이즈음에 한글성서 번역이 시작되었을 것으로 보이는데 이응찬, 서상륜, 김진기 등의 한국인 번역자들이 대표자역본인 문리역 한문 성경을 한국어로 번역하고, 로스 목사와 매킨타이어 목사가 원문 성경과 영어 성경과 대조하면서 번역을 수정하는 방식으로 번역을 완성하였습니다.

번역된 성경을 인쇄하고 출판하는 데에는 다시 많은 경비가 소요되었습니다. 이 성경을 인쇄하기 위하여 로스 목사는 컬럼비아 데마이라는 인쇄기를 영국으로부터 구입하였습니다. 또 일본에 한글 활자의 제작을 주문하였습니다. 로스 목사는 이 일을 위하여 인쇄 시설을 갖추었을 뿐만 아니라, 식자공 (한국인) 1명, 인쇄공 2명, 번역자 1명, 한국인 학자 1명을 고용하고 있었습니다. 스코틀랜드성서공회와 영국성서공회에서 이 일을 지원하여 주었는데 로스 목사는 당시의 편지에서 이렇게 말하였습니다. 

"저같이 부자가 아닌 사람은 시간과 정열과 정성을 쏟아 붓고,
경제적으로 여유가 있는 사람들이 필요한 재정을 부담 없이 지원하는 것이 적절하다고 생각했습니다.… 
과거에는 제 시간과 노동뿐만 아니라 모든 비용을 제공하는 것이
제 의무였다고 생각했지만, 이제는 이런 것을
제 봉급으로 감당할 수 없습니다.
시간과 노동을 직접 들일 수 없는 기독교인 친구들이
가장 손쉽게 기부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진다면 기뻐할 것입니다."
                                                                                                           - 존 로스 목사

예수셩교젼셔(1887년)

로스 목사는 계속해서 요한복음을 비롯한 단편 성서들을 출간하다가 1887년에 「예수셩교젼셔」라는 이름으로 신약전서를 발간하였습니다. 한국어로 성경이 번역이 되어서 보급된 데는 이처럼 영국 미국 스코틀랜드 등 다른 나라 성도들의 수고와 헌신이 바탕에 있었습니다.

130여 년 전, 우리는 누군지도 모르는 지구 반대편의 사람들의 헌금이 한글 성경이 되어서 조선 땅에 보급이 되었고, 그 성경을 바탕으로 이 땅에 교회가 시작되었습니다. 

초기에 한국어 성경을 번역하는 일을 도왔던 한국인 번역자들은 기독교인이 되고 권서가 되어 이 성경을 한국에 반포하였습니다. 1882년부터 1886년까지 2만 권에 가까운 성경과 기독교 소책자들이 보급이 되었으며, 이 성경을 읽고 많은 한국인들이 기독교를 받아들였고, 이 성경은 초기 한국 교회의 출발점이 되었습니다.


 모든 사람들이 자신의 언어로 된 성경을 읽을 수 있도록
세계성서공회연합회의 번역사역을 지원하기 위해서 대한성서공회는 지난해 100만 불의 헌금을 지원하였고, 미얀마성서공회의 소수민족 첫 번역 프로젝트 5개를 지원하였습니다. 올해도 미얀마 소수민족 성경 번역을 계속 지원할 뿐 아니라, 성서 번역이 완료되었음에도 불구하고 경제적인 어려움으로 인해 성서 제작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터키, 콩고, 세네갈, 모잠비크, 필리핀의 소수민족을 위하여 처음으로 번역된 성서 30,550부를 기증합니다. 

자신의 언어로 된 하나님의 말씀을 처음으로 읽게 될 이들을 돕는 사역을 위하여 성도 여러분의 기도와 협력을 부탁드립니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