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경후원 성서공회 성경읽기

문맹과 가난 그리고 폭력으로 고통 받는 페루에 하나님의 사랑을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017-12-23 12:12 조회1,672회 댓글0건

본문

 

 

* 덕수교회 페루 스페인어 성경 기증식 * 

 

2017년 6월 1일 오전 11시, 본 공회 반포센터(경기도 용인시 소재)에서 주안교회(주승중 목사)의 후원으로 페루에 스페인어 성경 44,720부를 보내는 성경 기증식이 열렸다.


기증식에 함께한 주안교회 성도들

남미 서쪽에 위치한 페루는 신비로운 고대유적과 아름다운 자연경관으로 전 세계로부터 많은 관광객을 불러 모으고 있는 나라이지만, 페루 사람들은 문맹과 가난 그리고 폭력으로 고통 받고 있다. 특히 인종 간 빈부격차가 극심한데, 전체 인구의 45%를 차지하는 원주민들은 페루의 대표적인 빈곤층을 형성하고 있다. 정부 지원에서 소외되고, 외부와의 교류도 극히 제한된 페루 원주민들은 다른 어떤 지역보다 빈곤과 문맹률이 높을 뿐만 아니라, 가정폭력으로 인해 해체되는 가정들이 많다. 이러한 병폐로 인한 피해는 가장 취약한 계층인 어린이, 청소년 그리고 여성이 입고 있는 상황이다.

이번에 기증하는 스페인어 성경

이에 페루성서공회는 성경 말씀을 기반으로 문자교실을 운영하고, 가정폭력으로 고통 받는 여성들을 대상으로 가정 폭력 대응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극심한 가난으로 끼니를 거르는 아이들에게 생명의 빵 프로그램을 통해 아침을 제공하고, 성경 공부를 진행한다. 이러한 노력으로 가정에서 버림받고 상처 받은 여성들과 아이들이 하나님의 사랑을 체험하고 거듭나게 되어 새로운 삶을 살아가고 있다. 

주안교회 주승증 목사는 ‘행복에 이르는 길’이라는 제목으로 설교를 하였다. 주 목사는 “사람들은 누구나 행복을 추구합니다. 행복에 이르는 방법은 오직 하나님의 말씀대로 순종하여 살아가는 것 밖에 없습니다. 성경을 읽으면 시련과 고난을 극복할 수 있게 되고, 마음과 생각을 교정 받고, 자유함을 얻어 하나님이 주시는 은혜를 체험하게 됩니다. 믿음은 들음에서 나고 들음은 그리스도의 말씀으로 말미암습니다. 이 귀한 말씀을 통해 페루의 수많은 사람들의 심령이 살아나고 구원을 받아 하나님이 약속하신 축복을 누리기를 소망합니다.”라고 설교하였다.

본 공회 권의현 사장은 “만약 여러분의 자녀가 교과서가 없이 학교에 간다고 하면 얼마나 가슴이 아프시겠습니까? 우리 하나님께서도 당신의 자녀들이 성경책 없이 예배를 드리면 상당히 안타까워 하실 것입니다. 페루에 성경을 보내는 이 일은 매우 귀하고 뜻 깊은 사역입니다. 다시 한 번 성경을 보낼 수 있게 해주신 주안장로교회와 성도님들께 진심으로 감사를 드립니다.”라고 인사말을 하였다.  


페루에 성경을 보내기 전 페루 사람들을 위해 기도하는 주안교회 성도들

이번에 기증하는 스페인어 성경은 페루 사회의 성경 보급 활성화에 도움을 줄 뿐만 아니라 여러 사역을 진행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다. 스페인어 성경 44,720부는 부산항으로 선편 운반되어, 7월 경에 페루성서공회에 전달 될 예정이다.

(기사 작성일 2017년  6월 2일)
상단으로